Saturday 26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4 months ago

[한 장의다큐] 문현동 풍경

부산 문현동은 일제강점기에 조성된 공동묘지 터에 한국전쟁 당시 부산으로 온 피란민들이 삶의 터전을 잡으며 생겨난 마을이다. 아직도 곳곳에 무덤과 집이 혼재돼 있다. 떠나려 해도 쉽게 떠날 수 없어 마지못해 사는 사람들의 동네, 삶과 죽음, 빛과 어둠, 나와 나 아닌 것이 공존하는 마을이다. 삶과 죽음이 공존하는 곳에서 사진기를 든 나는 겸손을 배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장의다큐

 | 

문현동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