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애잔 VS 행복 … 마더 이보영, 허율 만난 후 눈빛 변화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 의 이보영이 허율을 만나기 전과 후 달라진 눈빛이 시선을 집중시킨다. 단순히 가여운 아이를 바라보는 눈빛에서 사랑이 듬뿍 담긴 눈빛으로 변화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오는 24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 (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차가운 선생님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가슴 시린 러브 스토리. 극중 과학 전담 임시교사 수진(이보영 분)과 가슴 속 깊은 상처가 있는 혜나(허율 분)의 가슴 시린 모녀 로맨스를 예고하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 이보영은 안타까운 눈빛으로 혜나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 자신을 빤히 바라보고 있는 혜나를 보고는 허율이 안타까우면서도 마음이 쓰이는 것. 이보영의 얼굴 표정에서 애잔한 감정이 고스란히 드러나 시선을 끈다. 반면 이보영의 극과 극 표정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보영과 허율이 따사로운 햇살을 맞으며 여유로운 아침 식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보영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