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3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원로배우 송해, 20일 부인상…슬픔 속 빈소 지켜




KBS ‘전국노래자랑’을 37년째 이끌고 있는 원로 배우 송해가 부인상을 당했다.

20일 송해의 아내 고(故) 석옥이 여사는 지병으로 생을 마감했다. 향년 83세.

고인의 빈소는 강남세브란스 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22일 오전 10시다. 송해와 유족들은 비통함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송해는 최근 감기 증상으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퇴원 직후 아내의 비보를 접한 것으로 전해졌다.

양민철 기자 listen@kmib.co.kr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원로배우

 | 

20일

 | 

부인상…슬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