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핫포커스]정근우-한화 꼬여버린 FA협상, 앙금은 남기지 말아야

한화 이글스와 FA 정근우의 협상이 팽행선이다. 일본 오키나와 전지훈련 출발까지 딱 열흘이 남았다. 협상 때문에 스프링캠프에 차질이 빚어지는 것은 한화와 정근우 모두 떠올리고 싶지 않은 그림이다. 꼬인 실타래는 풀어야 한다. 언제, 어떤 결과물이 나올지 몰라도 결국 도장은 찍힐 것이다. 중요한 것은 양쪽 모두 앙금을 남기지 말아야 한다. 박종훈 단장은 21일 아직은 의견이 팽팽한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한순간에 협상 물꼬가 틔일 수도 있다 며 변화 여지는 남겨뒀다. 국립국어원 표준국어대사전에 나오는 협상 의 사전적 의미는 어떤 목적에 부합되는 결정을 하기 위하여 여럿이 서로 의논함 이다. 서로 머리를 맞대고 한발짝씩 다가서는 것이 협상이다. 스스로 합리적이라 생각하는 기준이 있겠지만 이를 테이블 위에서 반복만 하는 것은 진정한 의미에서의 협상은 아니다. 한화와 정근우는 협상다운 협상은 한 차례도 진행하지 못한 상태다. 한화 구단은 매우 강경한 입장이다. 박종훈 단장 개인 의견이 아니다. 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핫포커스

 | 

정근우

 | 

꼬여버린

 | 

FA협상

 | 

앙금은

 | 

남기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