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3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은행 주담대 자본확충 부담 높여 가계빚 40조 줄인다

앞으로 주택담보인정비율(LTV) 60% 이상인 주택담보대출에 대한 금융권의 자본확충 부담이 늘어난다. 이에 따라 고위험 주담대의 규모가 최대 36조원 정도 줄어들 전망이다. 신용대출까지 합치면 전체 가계대출 1400조원 중 40조원이 영향권 내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LTV 60% 이상의 고위험 주담대 차주의 경우 만기를 늘리기 위해서는 원금의 10% 정도를 상환해야 하기 때문이다.■ 고위험 주담대 줄여라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1일 생산적 금융을 위한 금융권 자본규제 개편방안 을 통해 고위험 주담대가 504조원에서 468조원으로 최대 36조원 감축될 것이라고 밝혔다. 은행.보험.저축은행들은 모두 고위험 주담대에 대한 자본확충 부담이 높아지기 때문이다. 고위험 주담대는 △만기 일시상환 대출 △거치식 대출 △3건 이상 다주택 담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주담대

 | 

자본확충

 | 

가계빚

 | 

40조

 | 

줄인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