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장하성 정책실장 최저임금 인상은 국가·국민 모두 이득

올 초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후폭풍이 좀처럼 가라앉지 않는 가운데 청와대가 최저임금 안착 전도사 를 자처하고 나섰다.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시장 불안을 잠재우기 위해서다.특히 정부가 최저임금 인상 부작용을 막기 위해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했음에도 현장의 활용도가 낮다고 판단, 정부대책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최저임금 인상→국민 삶의 질 개선 설명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은 21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가 경제의 유일한 목적은 국민을 잘살게 하는 것 이라며 최저임금 인상으로 소득이 늘면 소비가 늘고 궁극적으로 국내 수요가 증가해 경제도 성장하게 된다. 이러한 최저임금 인상의 선순환 효과가 나타나면 국가경제 성장과 함께 국민의 삶도 나아질 것 이라고 말했다. 최저임금 인상이 곧 국민 삶의 질 개선 과 연결된다는 점을 강조한 것이다.청와대 최저임금 태스크포스(TF) 단장으로 최근 최저임금과 관련한 현장행보를 이어온 장 실장은 국민은 경제가 좋아졌다는데 왜 내 살림은 나아지지 않느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장하성

 | 

정책실장

 | 

최저임금

 | 

인상은

 | 

국가·국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