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4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차명준박사의 파생상품 이야기] 생활 속의 옵션

다음달이면 강원도 평창에서 동계올림픽이 개최된다. 강원도는 올림픽 기간 동안 평생 얼음과 눈을 경험하지 못하는 동남아 관광객을 위해 얼음호텔을 대대적으로 홍보하기로 했다.강원도는 얼음호텔에 대한 수요가 기대보다 클 경우 얼음호텔 사업을 확장하고, 수요가 기대에 미치지 못하면 얼음호텔을 확장하지 않으려 계획했다. 이렇게 되면 동계올림픽 기간 중 얼음호텔의 만기가치는 콜옵션 가격공식에 의해 얼음호텔의 가치(V)와 얼음호텔 사업 확장에 필요한 비용(K)의 차이, 즉 V-K와 0(얼음호텔 사업을 확장하지 않을 경우의 비용) 가운데 큰 것으로 결정된다. 이 경우에서 강원도는 콜옵션 판매자이다.주식회사가 파산할 경우 주주는 기업가치에서 부채를 지불하고, 남은 잔여재산에 대해 청구권을 갖는다. 반면 잔여재산이 없으면 납입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차명준박사의

 | 

파생상품

 | 

이야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