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5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재테크 Q A] 소득 줄었는데 대출상환 걱정

Q. A씨(49)는 소득이 감소하는 상황에서 주택담보대출 원리금 상환이 다가와 고민이다. 대출을 받을 때는 3년의 거치기간 동안 돈을 모을 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다. 하지만 돈을 모으기는커녕 오히려 지출이 늘어나면서 생활이 더욱 빡빡해졌다. 지난해 남편(51)이 직장을 옮기면서 소득이 줄었고, 최근에는 A씨의 영업소득마저 감소하고 있다. A씨는 자녀가 고교를 졸업하면 자녀가 가진 자격증을 활용해 제과점 창업을 고려하고 있다. A씨는 노후준비도 제대로 못하는 데다 소득은 줄고 대출금 상환으로 지출은 계속 늘어나게 돼 걱정이라며 금융감독원에 상담을 요청했다. A. 금감원은 원리금 상환으로 매달 40만원가량의 고정지출이 발생하는 것보다 더 심각한 문제는 부족한 노후자금이라고 지적했다. 또 소득을 증대시키려는 조급한 생각에 준비되지 않은 창업은 상황을 더 어렵게 만들 수 있다. 더욱이 소득유지기간이 10년 이내이면서 대출 규모(1억5000만원)가 크고 상환기간(25년)도 길어 창업을 위한 추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재테크

 | 

줄었는데

 | 

대출상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