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2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국물 한 수저에 뜨끈한 삶, 속이 해탈한다

1970년대 박정희 대통령이 전북 전주에서 이름만 들으면 안다는 국밥집에 들렀다. 한 숟갈을 뜨려는데 주인 할머니가 알은체를 했다. 네놈은 박정희 대통령이랑 어찌 고로코롬 쏙 빼닮았냐! 유심히 쳐다보던 할머니가 감탄했다. 곧이어 옜다, 이놈아, 계란이나 하나 더 처묵어라 하며 귀하던 계란을 하나 더 얹어줬다. 할머니의 인심에 박 대통령은 무척 흐뭇해했다고 한다.박 대통령이 계란 두 개를 얹어 먹던 것은 전주 콩나물국밥이다. 전국의 국밥 상편에서 소개한 부산·경남·전남·충북의 국밥에 이어 경기·전북·경북·강원·충남의 국밥을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수저에

 | 

뜨끈한

 | 

해탈한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