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양산시, 성악가 엄정행·가수 김용임씨 홍보대사 위촉

【양산=오성택 기자】 경남 양산시는 24일 성악가 엄정행씨와 인기가수 김용임씨를 양산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날 홍보대사 위촉은 지난 2016년 위촉한 프로야구 강민호 선수의 홍보대사 임기 만료에 따른 것이다. 엄정행 성악가는 양산 출신으로 경희대 음대 학장을 지냈으며, 가곡의 대중화에 기여했다는 평가 속에 ‘국민성악가’로 불린다. 2011년 제3회 세일한국가곡상 수상에 이어 2012년 양산시민대상을 받았다. 현재 고향 양산에 음악연구소를 설립하고 매년 전국성악콩쿠르를 개최하는 등 후학양성에 힘쓰고 있다. 또 가수 김용임씨는 ‘트로트 여왕’으로 불릴 만큼 대중가수로 인기가 높다. 1984년 데뷔해 ‘고장난 벽시계’, ‘사랑의 밧줄’, ‘나이야 가라’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양산시 홍보노래인 ‘양산에서 맺은 첫사랑’의 가수이기도 하다. 이들 홍보대사는 이달부터 내년 말까지 2년간 국내외 활동을 통해 양산시의 각종 축제와 문화관광 홍보 등 도시 이미지를 높이는 활동을 펼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양산시

 | 

성악가

 | 

엄정행·가수

 | 

김용임씨

 | 

홍보대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