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신동욱, 최영미 시인 문단 내 성추행 폭로에 괴물이 괴물 키운 꼴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신동욱 총재가 괴물 최영미 시인의 문단 내 성추행 폭로에 대해 노벨문학상 성희롱 꼴 이라고 비판했다. 7일 오전 신동욱 총재는 최영미 시인 괴물 로 문학계 성추행 폭로, 노벨문학상 성희롱 꼴이고 괴물이 괴물 키운 꼴이다. 성스러운 성이 추한 성으로 최후 맞는 꼴이고 영혼과 육체가 따로 노는 꼴이다. 성의 사필귀정 꼴이고 배은망덕 아니라 고은망덕 꼴이다. 껍데기 보고 알맹이라 맹신한 꼴이고 고은나라의 성추행 꼴이다.앞서 최영미 시인은 뉴스룸 에 출연해 문단 내 성추행 사실을 폭로하며 자신의 작품인 괴물 에 등장하는 문인을 향해 여러 차례 목격했다 고 밝혀 성추행 사실을 언급했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신동욱

 | 

최영미

 | 

성추행

 | 

폭로에

 | 

괴물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