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5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3 months ago

머리 감독 남 선수들, 북 선수들에게 케이팝 댄스 알려줘

라커룸에서 노래하고 춤추며 경기를 준비했다. 북측 선수들도 춤을 췄다. 남측 선수들이 북측 선수들에게 케이팝(K-POP) 댄스를 알려주더라.
사라 머리(31)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 총감독이 12일 평창동계올림픽 스웨덴과의 예선 경기(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0-8로 패한 뒤 오늘 경기는 준비가 돼있었다 라며 아쉬움을 드러내며 한 말이다.
앞서 0-8로 패한 스위스와의 경기를 첫 올림픽 경기였고 국가적인 관심을 받아 어린 선수들이 부담됐을 것이고 경기 전부터 긴장했다 고 평가한 머리 감독은 이번 스웨덴 전은 경기 시작 전 분위기가 다소 달랐다고 설명했다.
이날 경기 후 기자들과 만난 머리 감독은 올림픽은 쉽지 않고, 매 경기 최선을 다하고 있다 라며 첫 경기보다 오늘 경기가 더 만족스럽다 라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여기서 만족할 수 없다. 다음 경기에서는 더 나아질 것이다 라고 강조했다. 이날 패배로 이미 예선 탈락이 확정됐으나, 마지막 경기는 남북한에서 관심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선수들

 | 

선수들에게

 | 

케이팝

 | 

알려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