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마더 이보영, 이혜영 걱정에 눈물 그렁 불안+초조

마더 이보영이 걱정스러운 마음에 망부석처럼 병실 앞을 지키는 모습이 포착됐다. 매회 쏟아지는 호평과 함께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tvN 수목드라마 마더 (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수진(이보영 분)이 엄마 영신(이혜영 분) 걱정에 금방이라도 눈물을 쏟을 것만 같은 스틸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난 6화 방송에서는 영신이 수진에게 혜나(허율 분)가 있다는 사실과 수진의 생모가 홍희(남기애 분)라는 사실을 알게 돼 긴장감을 높였다. 영신은 수진-혜나-홍희가 함께 있는 이발소로 들어가 홍희의 따귀를 때려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이 때 이혜영은 분노와 슬픔의 감정을 모조리 쏟아 부었던 바 이후 펼쳐질 전개에 궁금증을 높였다. 공개된 스틸 속 이보영의 애처로운 눈빛과 왈칵 터질 것만 같은 눈물을 참아내는 모습이 드러나 눈길을 끈다. 다름 아닌 극중 암 환자인 이혜영 걱정으로 머릿속이 꽉 차 있기 때문. 이보영은 의사 이재윤(진홍 역)이 자신에게 위로의 말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보영

 | 

이혜영

 | 

걱정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