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7 days ago

법원, 국정원 자금 수수 장다사로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 구속영장 기각

아시아투데이 이상학 기자 = 이명박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으로부터 불법자금을 수수한 혐의를 받는 장다사로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61)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장 전 기획관의 영장실질심사를 맡은 서울중앙지법 권순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3일 “혐의 소명의 정도에 비춰볼 때 피의자가 죄책을 다툴 여지가 있고 소환에 응하고 있는 점을 종합하면 현 단계에서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앞서 검찰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국고손실 및 뇌물수수, 허위공문서작성 및 행사 등 혐의로 장 전 기획관에 대한 구속영장을 지난 11일 청구했다. 장 전 기획관은 2008년 청와대 정무비서관으로 재직하던 중 국정원으로부터 10억원대의 특활비를 수수한 혐의를 받는다. 검찰은 장 전 기획관이 국정원으로부터 받은 돈이 2008년 18대 총선을 앞두고 ‘친이계’와 ‘친박계’ 후보들의 지지율을 분석하기 위한 불법 여론조사에 사용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장 전 기획..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국정원

 | 

장다사로

 | 

청와대

 | 

총무기획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