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4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아, 최민정···은메달 환호에 비디오 판독이 찬물

최민정(20·성남시청)이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지만, 실격 처리되고 말았다. 13일 밤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에서 아리아나 폰타나(이탈리아·42초569)에 이어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다.그러나 비디오 판독 결과는 실격 으로 나왔다. 마지막 코너에서 폰타나와 접전을 벌이면서 금메달을 노렸는데, 이 몸싸움이 반칙으로 지적됐다.이번 대회에서 여자 쇼트트랙 사상 최초로 500m 금메달을 노린 최민정은 결승까지 승승장구했지만 결국 노메달에 그치게 됐다.준결승에서 올림픽 신기록을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최민정···은메달

 | 

환호에

 | 

비디오

 | 

판독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