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평창Live] 오뚝이 박승희의 아름다운 도전...1000m 1분16초11

박승희(26·스포츠토토)가 꿈의 평창올림픽, 강릉오벌에서 스피드스케이팅 1000m 도전에 나섰다. 박승희는 14일 오후 7시 강릉스피드스케이팅장에서 펼쳐진 평창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1000m 경기 9조 아웃코스에서 독일의 가브리엘 히르슈비클러와 맞대결을 펼쳤다. 마지막까지 거침없는 도전적인 스케이팅을 선보이며 1분 16초11의 기록으로 피니시라인을 통과했다. 마지막 600m 구간에서 다소 처지며 자신의 시즌 베스트 기록 1분14초64에 미치지 못했지만 최선을 다한 레이스에 홈관중들의 뜨거운 환호성이 터져나왔다. 박승희는 쇼트트랙 스타다. 소치올림픽 쇼트트랙에서 2관왕에 오른 후 그녀는 새 도전을 선언했다. 언니 박승주가 타던 롱코스, 스피드스케이팅에 대한 오랜 동경을 실천에 옮겼다. 그녀는 올림픽에서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두 종목에 용감하게 도전한 첫번째 한국선수다. 쇼트트랙 메달의 꽃길을 마다하고 스피드스케이팅 가시밭 도전을 선택한 박승희는 너무 힘들 때면 왜 내가 이 힘든 도전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평창Live

 | 

오뚝이

 | 

박승희의

 | 

아름다운

 | 

1000m

 | 

1분16초11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