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설연휴 볼만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언젠가 본 것 같은, 그래도 가슴이 뭉클한

“왜 그랬어요, 나도 그때는 어렸다고요. 엄마도 아버지도 절대 용서 못해요 . 캐나다로 떠날 거예요. 여기는 너무 X같애요. 진짜 X같애” 백혈병 판정을 받고 죽음만을 기다리는 엄마 인숙(윤여정)의 병실. 주인공 조하(이병헌)는 막 울음을 터트릴 것 같은 얼굴로 원망을 쏟아낸다.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한때 WBC 웰터급 동양챔피언을 지냈지만 은퇴 후 몸 눕힐 방 한 칸 없이 전단지 아르바이트를 하는 조하(이병헌)가 17년 전 아버지의 폭력을 피해 어린 자신을 두고 떠난 엄마 인숙(윤여정)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숙식 해결을 위해 떠밀리듯 들어가게 된 엄마 집. 조하는 듣도 보도 못했던 동생 진태(박정민)를 만나게 된다. 피아노 연주에 천재적인 재능을 가지고 있지만 서번트 증후군을 앓고 있는 진태와 복싱만 알고 살던 조하. 살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설연휴

 | 

볼만한

 | 

그것만이

 | 

언젠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