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9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2018평창] 한·캐나다 경찰, 하임리히법으로 아이 구해!

【강릉=서정욱 기자】지난 17일 오후 1시 30께 강릉하키센터 경기장에서 한국과 캐나다 경찰이 합동 안전활동으로 사경을 헤매고 있는 아이를 발견하고 신속한 응급조치로 소중한 생명을 구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18일 강원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경기북부 의정부서 민용규 경장과 캐나다에서 파견된 프란시스 마르티뉴 constable(순경) 경찰은 평창 동계올림픽의 안전한 대회를 위해 파견된 IPCC(국제경찰협력센터) 경찰들이다. 이들은, 강릉하키센터에서 치러진 캐나다vs체코 경기 안전 활동 중, 13번 게이트 앞 복도에서 떡볶이 떡이 목에 걸려 숨을 쉬지 못하고 사경을 헤매는 한 아이(남.8)를 발견하고 신속히 하임리히법으로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까지 신속하게 응급조치를 하여 소중한 아이의 생명을 살릴 수가 있었다. 현재 아이는 회복하여 귀가한 상태이며 아이의 부모는 경찰관들이 아니었으면 아들의 생명이 위급했다며 경찰관들의 도움에 감사해 했다. 양국의 경찰관들은 “국적을 떠나 경기를 관람하러 온 모든 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2018평창

 | 

한·캐나다

 | 

하임리히법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