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여관, 고시원 전전하는 미성년자 가정에 임대료 1000만원 지원

#미혼모로 초등학교 1년짜리 아이와 둘째를 임신하고 있는 A씨. 아이 아버지는 연락두절이다. 지인이 운영하는 사무실 한쪽에 매트를 깔고 생활하면서 포장 등의 업무를 보조하며 생계를 유지했지만 출산 이후 신생아를 양육해야 하는 안타까운 상황이었다. 다행이 서울시의 미성년동반 위기가구 임차보증금 지원대상에 선정, LH 전세임대주택에 입주해 지난 9월에 둘째를 출산할 수 있었다. 서울시가 일정한 거처가 없거나 모텔, 고시원, 찜질방 등에서 미성년 자녀와 살고 있는 불안정한 주거 위기가구의 긴급지원에 나섰다. 서울시는 자녀와 함께 노숙 직전의 상황에서 살고 있는 주거위기가정에 대해 불안정한 주거환경으로부터 신속히 벗어날 수 있도록 미성년 동반 주거위기가정 임차보증금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2013년부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고시원

 | 

전전하는

 | 

미성년자

 | 

가정에

 | 

임대료

 | 

1000만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