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4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허창수 회장의 FC서울 사랑 , 올해도 이어졌다

K리그1 개막 준비를 위해 일본 가고시마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FC서울 선수단에 반가운 손님이 찾아왔다. 구단주인 허창수 GS그룹 회장이 20~21일 이틀 간 가고시마를 찾아 선수단과 만찬을 함께 하며 격려의 시간을 가졌다. 허 회장은 올 시즌 변화와 혁신을 겪었지만 황선홍 감독을 중심으로 똘똘 뭉쳐 하나가 된다면 좋은 결과물을 낼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며 진정한 팀워크로 무장해 팬들에게 더 큰 감동을 전하고 FC서울의 위상을 드높여 주기를 바란다 며 당부의 말을 전했다. 허 회장은 지난 1998년 FC서울 구단주를 맡은 이래 매년 전지훈련장을 방문하고 있다. 경영 현안이 산적한 자리에 있음에도 시간을 쪼개 선수단을 방문해왔다. 선수단 격려 방문 뿐만 아니라 GS, LG, LS, LIG 임원이 모두 참여하는 FC서울 임원동호회 창설 뿐만 아니라 시즌 개막전 FC서울 임원동호회 출정식 행사를 주최하는 등 남다른 애정을 뽐내왔다. 오너 가 앞장서 선수단을 챙기는 FC서울의 모습은 모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허창수

 | 

회장의

 | 

FC서울

 | 

올해도

 | 

이어졌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