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NC 최준석이 말하는 죽기살기로 하는 야구 는 이런 것

최준석(NC 다이노스)의 자신감은 허언이 아니었다. 시즌 준비를 소홀히 하지 않은 까닭에 스프링캠프에서부터 맹타를 휘두르고 있다. 연륜에서 나오는 적응력은 덤이다. 최준석은 22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각) 미국 애리조나주 투손 에넥스필드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 평가전에서 4번-1루수로 출전해 3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경기 후 최준석은 어제 청백전에서도 안타를 치고 오늘도 안타를 쳤다. 100% 만족은 하지 못하지만 좋은 타격감을 유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며 감독님께서 계속 출장 기회를 주신다. 타격감을 좀 더 끌어올리는 데 집중하겠다 고 했다. 이에 앞서 21일 3차 자체 청백전에서도 최준석은 청팀 4번-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3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물론 연습경기 성적을 가지고 정규시즌 활약을 낙관할 수는 없다. 하지만 최준석의 의지만은 확인할 수 있다. 2006년 두산 베어스에서 뛸 때부터 1루수를 맡았던 최준석은 2010년에는 골든글러브까지 수상할 정도로 활약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최준석이

 | 

말하는

 | 

죽기살기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