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8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안보로 뭉친 한국·바른미래 野黨同色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와 박주선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23일 만나 같은 야당으로서 협력을 모색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했다.김영철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의 대표단 방한에 대한 비판과 미국의 통상압력 강화에 대한 우려가 공감대를 이끌 연결고리가 됐다. 이날 비공개 회동에서도 양당 지도부는 문재인 정부의 정책에 대한 우려를 놓고 대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개헌과 관련, 10월 개헌을 주장하는 한국당과 6월 지방선거에서 개헌을 마무리하자는 바른미래당의 입장차가 있었지만 조율을 시사하는 모습도 포착됐다.6월 지방선거 연대설이 정치권에서 제기되는 상황에서 이뤄진 이번 양당 지도부의 회동에서 양측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회동을 가져 향후 연대 가능성은 완전 배제하긴 어려운 상황이다.유승민 공동대표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안보로

 | 

한국·바른미래

 | 

野黨同色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