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4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평창 환상적, 한국인들 자부심 가져도 돼

올림픽 현장을 찾은 것은 이번이 19번째입니다. 이 정도면 리얼 올림피언 아닌가요? 안드레 볼하우스(72·사진) 네덜란드 올림픽위원회 위원장은 올림픽의 살아있는 역사 로 불린다. 필드하키 대표로 1972년 뮌헨 대회에 출전하며 올림픽과 첫 인연을 맺은 그는 1976년 몬트리올 대회 때 하키팀 주장으로 네덜란드 기수(旗手)를 맡았다. 이후 네덜란드의 대표팀 단장, 하키연맹 회장, 올림픽위원회 위원장 자격으로 동·하계올림픽을 두루 찾았다.최근 강릉 휠라 글로벌라운지에서 만난 볼하우스 위원장은 평창올림픽에 대해 한국인이 자부심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환상적

 | 

한국인들

 | 

자부심

 | 

가져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