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오!쎈 테마] 은퇴 전 우승 한 번 해야 레전드 3인방의 목마름

[OSEN=이상학 기자] 스프링캠프는 소망의 계절이다. 지금 이 시기에는 어떤 꿈도 마음껏 품을 수 있다. 매년 이맘때 우승 을 이야기하는 레전드 3인방이 있다. 바로 LG 박용택(39), 롯데 이대호(36), 한화 김태균(36)이 그들이다. 살아있는 레전드급 선수들이지만 아직까지 KBO리그에서 한 번도 우승을 경험하지 못했다. 미국 애리조나에서 1차 캠프를 치렀던 박용택은 팬들은 우승을 기대하신다. 무조건 해야 한다. 이렇게 우승 못해보고 그만둘 순 없다 고 말했다. 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레전드

 | 

3인방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