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4 months ago

볼튼 “北, 美타격 가능 핵무기 갖추면 주한미군 철수 요구할 것”

대북 강경파인 존 볼튼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는 23일(현지시간) 북한이 미 본토 타격이 가능한 핵무기를 개발한 뒤엔 주한 미군 철수를 요구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볼튼 전 대사는 이날 워싱턴D.C. 인근에서 열린 보수정치행동 컨퍼런스(CPAC)에서 정치매체 더 힐 기자와 만나 북핵 개발에 관해 이 같이 주장했다. 볼튼 전 대사는 북한의 핵무기 개발은 미국의 최대 안보 위협이라며 “북한이 핵무기 프로그램 개발을 계속하면서 국가 안보 위협이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핵무기로 미국 내 목표물을 타격할 수 있는 역량을 일단 갖추게 되면 북한이 한국 내 주한 미군을 모두 철수하지 않으면 이 무기를 사용하겠다고 말할 지도 모른다”고 주장했다. 그는 뉴스위크와의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이날 발표한 사상 최대 규모 대북 독자 제재에 관해선 “제재로는 이제 아무런 차이를 만들어 낼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외교적으로는 중국에 대북 압박 강화를 설득하고 북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美타격

 | 

핵무기

 | 

갖추면

 | 

주한미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