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0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4 months ago

봅슬레이 남자 4인승, 아시아 최초 은메달 쾌거

봅슬레이 희망 남자 봅슬레이 4인승 팀이 2인승의 아픔을 딛고 4인승에서 은메달의 기적을 일궈냈다. 아시아 선수로는 그 누구도 밟아보지 못한 최초의 봅슬레이 4인승 메달이다.
원윤종(33)-전정린(29·이상 강원도청)-서영우(27·경기BS연맹)-김동현(31·강원도청)으로 구성된 봅슬레이 4인승은 25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올림픽 슬라이딩 센터에서 열린 봅슬레이 남자 4인승 경기에서 1~4차 시기 합계 3분 16초 38로 니코 발터(독일)조와 함께 공동 은메달을 획득했다. 1위는 남자 봅슬레이 최강팀으로 1차 시기 부터 줄곧 선두를 지킨 프란체스코 프리드리히(독일)조였다.
앞서 봅슬레이 팀은 금메달을 노렸던 2인승에서 목표에 실패해 아픔이 컸다. 원윤종-서영우가 나선 2인승 경기에서 당시 1차 시기에서 주행 도중 큰 실수가 나오고 말았다. 이후 2, 3차 시기를 거치면서 기록을 단축했지만 이미 벌어진 간격을 좁히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역대 아시아 최고 성적인 6위로 선전을 펼쳤음에도 원윤종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봅슬레이

 | 

4인승

 | 

아시아

 | 

은메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