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7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 months ago

봄이 두려운 탈모 金과장… 혈관 생성 주사 로 안심

봄은 탈모인에게 잔인한 계절이다. 봄바람을 타고온 황사와 미세먼지가 두피 건강을 위협하고 머리칼을 떨어낸다. 중년 남성만의 고민이 아니다. 요즘 탈모는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는다. 10대부터 청년, 중·장년층, 여성까지 해당한다. 한국 탈모 인구가 1000만명에 육박한다는 국민건강보험공단 통계도 있다.◇봄철 미세먼지와 건조한 공기…탈모 일으켜미세먼지가 두피에 달라붙으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미세먼지 지름은 평균 머리카락 지름을 기준으로 7분의 1 크기다. 이 작은 먼지 조각이 모공을 틀어막아 두피 안팎으로 열이 순환하는 흐름을 방해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두려운

 | 

金과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