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4 months ago

울산경찰, 울산광역시장 비서실 전격 압수수색

울산지방청찰청은 지역의 한 건설공사 과정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울산시장의 비서실장실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16일 밝혔다.
울산청 지능수사팀은 이날 오전 오후 2시30분부터 3시간동안 시청 7층 시장비서실과 도시국장실 등 공사 관련 부서 등 사무실 5곳 가량을 압수수색했다. 이날 경찰은 공사 관련 공문이나 전자문서 등을 확보해 간 것으로 알려졌다.
비서실장 A씨와 이모 도시국장은 이날 압수수색 직후 임의 동행 형식으로 경찰에 체포되어 조사를 받고 있다.
A씨는 북구지역 아파트 건설 현장의 레미콘 업체를 선정함에 있어 직권을 남용해 이미 선정된 업체를 특정업체로 교체하라고 압력을 넣었다는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이 국장에게 S 레미콘 업체를 아파트 공사현장에 콘트리트를 넣도록 압력을 넣었다. A씨와 지역 S 레미콘 업체와 유착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부당한 개입으로 불이익을 받았다고 주장하는 한 업체가 A씨를 고소했다고 경찰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울산경찰

 | 

울산광역시장

 | 

비서실

 | 

압수수색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