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安, 劉 차출설에 자신이 판단할 것 vs. 본인 차출엔 당분간 인재영입만

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위원장은 18일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의 지방선거 차출설에 모든 지도부 구성원 한분한분이 자신이 어떤 역할을 할지 판단하고 생각할 것이라 본다 고 말해 역할론을 우회적으로 제기했다. 반면 안 위원장 자신의 서울시장 등 출마설과 관련해 당분간 인재영입에 결과를 보여드리겠다 며 거리를 뒀다. 안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바른미래당 당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유승민 공동대표의 서울시장 출마를 비롯, 안 전 대표 자신의 대구시장 및 부산시장 출마 여부에 대해 저는 지금 현재 지도부들, 당원분들이 선당후사 마음가짐을 가지리라 생각한다 며 이같이 말했다. 대표직 사퇴 이후 당 복귀와 함께 인재영입 관련 전략 등에 대한 의견을 밝히는 자리에서 안 위원장은 자신의 서울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차출설에

 | 

자신이

 | 

판단할

 | 

차출엔

 | 

당분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