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5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SC이슈] 미코 출신 배우의 #metoo...지목 된 A씨 입 열까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이번에는 유명 중견배우 A씨가 36년 전 성폭력의 가해자로 지목됐다. 폭로한 이는 과거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로 활동했던 이력을 가지고 있는 데다가 최근 나눈 메시지를 공개해 파장은 더욱 크게 일 것으로 보인다. 지목된 A씨는 과연 어떤 입장을 보일까. 1980년대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로 이름을 날리다 연예계를 떠난 B씨가 18일 조선일보와의 인터뷰를 통해 과거 잘 나가던 배우 A씨에게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번 폭로로 미투 운동 에 동참한 B씨가 일반인이 아닌 연예인이라는 점에서 파장은 더욱 크게 일 전망. 그간 일반인들이 자신의 정체를 숨긴 채 폭로를 이어왔던 것과는 달리, 자신과 가해자를 특정할 수 있을 만한 정보를 제공하면서 폭로를 했다는 것은 주목할 만한 지점이다. A씨의 주장에 따르면 그는 1980년대 초 여성잡지 화보 촬영을 하며 연예계 데뷔를 앞두고 있을 당시, 함께 화보 촬영을 진행했던 남자 탤런트 B씨에게 강제 추행 당했다. 특히 당시 자신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SC이슈

 | 

배우의

 | 

metoo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