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4 months ago

장기집권 독주 시동거나…러시아 대선 시작, 푸틴 4선 확실시

아시아투데이 최서윤 기자 = 6년 임기의 새 러시아 대통령을 뽑는 선거가 18일 오전 8시(현지시간) 극동 지역에서부터 시작됐다. 4기 집권에 도전하는 블라디미르 푸틴 현 대통령(65)의 연임이 확실시 되고있다. AP통신·BBC 등 외신에 따르면 가장 먼저 극동의 추코트카주와 캄차카주 등의 투표소가 문을 열었다. 추코트카주와 캄차카주의 유권자는 각각 3만3000여 명, 23만9000여 명에 달한다. 러시아는 영토가 넓어 11개 시간대에 걸쳐 있다. 투표는 지역별 시간으로 오전 8시(한국시간 18일 오전 5시) 시작해 오후 8시(19일 오전 3시) 마감한다. 총 22시간 동안 진행된다. 광활한 대륙의 가장 서쪽에 위치한 역외 영토 칼리닌그라드주의 투표소가 문을 닫아야 모든 투표가 마감된다. 러시아 전역 85개 연방주체(지역)에 투표소 9만7000여 개가 설치됐다. 해외에도 투표소 400여 개가 차려졌다. 러시아가 2014년 우크라이나에서 병합한 크림반도의 크림공화국과 세바스토폴 연..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장기집권

 | 

시동거나…러시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