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6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부고]‘최진실 목소리’ 성우 권희덕씨

최진실 목소리로 유명한 성우 권희덕 씨(62·사진)가 16일 급환으로 별세했다. 1976년 동아방송(DBS) 14기 성우로 데뷔한 고인은 잉그리드 버그먼, 멕 라이언, 린칭샤(林靑霞) 등 해외 인기 여배우들의 목소리를 연기했다. 특히 1988년 최진실이 출연한 광고에서 “남자는 여자하기 나름이에요”라는 목소리의 주인공으로 유명하다. 1996년 한국방송대상 라디오연기부문 대상을 받았고 서울사운드디자인 대표를 지냈다. 유족으로는 남편 구자흥 전 명동예술극장 극장장과 아들 본혁(영국 브리스틀대 연구원), 본무 씨(나노신소재 근무)가 있다. 빈소는 서울 강남성모병원, 발인 19일 오전 9시 반 02-2258-5940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최진실

 | 

목소리

 | 

권희덕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