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4 months ago

검찰, ‘성폭행 의혹’ 안희정 10시 소환…두번째 조사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안희정(53) 전 충남지사가 19일 검찰에 재소환된다. 지난 9일 자진 출석에 이어 두번째 검찰 조사다.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검사 오정희)는 안 전 지사를 이날 오전 10시께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안 전 지사는 자신의 수행비서였던 김지은(33)씨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더연)’ 직원 A씨를 성폭행·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안 전 지사는 김씨가 성폭행 의혹을 폭로한 지 나흘 만인 9일 검찰에 자진출석해 9시간30분 가량 조사를 받았다. 하지만 검찰은 안 전 지사의 갑작스러운 출석으로 한정적으로 조사가 이뤄진 데다 이후 두번째 폭로자인 A씨도 고소장을 제출해 재조사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 검찰은 이번 조사에서 그동안의 압수물 분석과 참고인 진술을 통해 확보한 내용을 토대로 김씨와 진술이 엇갈리는 부분을 확인할 것으로 보인다. A씨의 고소 내용과 관련해서도 실제 성폭력 여부와 범행 시점, 경위 등을 캐물을 전망이다. 특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성폭행

 | 

안희정

 | 

10시

 | 

소환…두번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