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안희정 합의에 의한 관계 … 법리 다툼 예고

여비서 등을 수차례 성추행 및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 두번째로 검찰에 출석해 합의에 의한 성관계였다 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검찰은 당시 성관계에 강압이 있었는지, 안 전 지사가 업무상 우월적인 지위를 이용, 성관계를 가졌는지 등을 집중추궁했다. 안 전 지사는 19일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검사 오정희)에 출석, 쏟아지는 취재진 질문에 합의에 의한 관계였다고 생각했지만 고소인들께서는 그런 것이 아니라고 한다. 사과드린다 며 검찰 조사를 충실히 받고 그에 따른 사법 처리도 달게 받겠다 고 말했다. 앞서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직원 A씨는 안 전 지사로부터 2015~2017년 4차례에 걸친 성추행과 3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지난 14일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간음.추행 및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했다. 또 안 전 지사의 수행.정무비서였던 김지은씨는 안 전 지사로부터 4차례에 걸쳐 성폭행 등을 당했다며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간음.추행 혐의로 고소했다. 업무상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안희정

 | 

합의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