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7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19번 시드 정현 마이애미 오픈 1회전 부전승, 결승가야 페더러에 설욕 가능

운도 좋다. 체력을 비축했다.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 현(한체대·23위)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두 대회 연속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했다. 정 현은 21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개막하는 ATP 투어 마이애미 오픈 19번 시드를 받고 2회전(64강)부터 경기를 시작하게 됐다. 정 현의 2회전 상대는 질 시몽(프랑스·72위)-매슈 에브덴(호주·76위) 경기의 승자가 된다. 마이애미 오픈은 4대 그랜드슬램 다음 등급인 마스터스 1000시리즈 가운데 하나다. 마스터스 1000시리즈는 1년에 9차례 열린다. 마이애미 오픈은 지난주 끝난 BNP 파리바 오픈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마스터스 1000등급 대회다. 정 현은 올해 첫 메이저대회로 열린 호주오픈에서 4강을 밟았다. 마스터스 1000 대회에선올해 BNP 파리바 오픈 8강이 자신의 최고 성적이다. 이번 대회 1번 시드는 로저 페더러(1위·스위스), 2번 시드는 마린 칠리치(3위·크로아티아)가 받았다. 지난 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19번

 | 

마이애미

 | 

1회전

 | 

부전승

 | 

결승가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