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5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뭉뜬 은지원, 패키지서 잠자리 복불복 제안 4인 1실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은지원이 패키지 사상 최초로 잠자리 복불복을 제안했다. 20일(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 (이하 뭉쳐야 뜬다 )에서는 두바이 패키지여행을 이어나가는 김용만 외 4명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두바이에서 맞이한 첫째 날 밤, 어김없이 찾아온 방 배정 시간을 앞두고 김용만 외 4명의 기 싸움이 펼쳐졌다. 특히 패키지 초행인 은지원은 10년 간 갈고 닦아온 야생 여행 버라이어티 전문가로서 3인실을 둔 아재들의 논쟁에 남다른 해결책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은지원은 왜 굳이 셋이서 3인실을 쓰려고 하나 며, 한명한테 독방을 몰아주고 나머지 넷이 3인실에서 자자 며 잠자리 복불복을 제안했다. 상상도 하지 못했던 4인 1실 복불복에 멤버들은 패키지 중에 침대도 없이 자는 건 불가능하다 며 다급하게 이의제기를 했다. 그러자 은지원은 쇼파에서 자면 된다. 나는 욕조에서도 자봤다 며 아재들을 도발했다. 새벽부터 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은지원

 | 

패키지서

 | 

잠자리

 | 

복불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