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5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원너원 방송사고 논란 → 하성운 발언 논쟁으로 번져

막말 방송사고 논란에 휩싸인 그룹 워너원 멤버 하성운(24)의 발언을 두고 누리꾼과 팬들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다. 워너원의 엠넷닷컴 ‘스타라이브’ 방송사고 음성은 20일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1·2위에 올라있다. 영상을 본 일부 누리꾼들은 하성운이 “미리 욕해야겠다”고 말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일부 워너원 팬들은 ‘미리 욕해야겠다’가 아닌 “(방송 대본을) 미리 익혀야겠다” 혹은 “이렇게 해야겠다”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하성운이 “미리 욕해야겠다”고 말했다고 주장하는 누리꾼들은 명확하게 “미리 욕해야겠다”고 말하는 것처럼 들린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대화 분위기를 봤을 때 ‘미리 익혀야겠다’고 말했을 가능성은 적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워너원의 팬들은 ‘미리 욕해야겠다’가 아닌 “미리 익혀야겠다” 혹은 “이렇게 해야겠다”처럼 들린다고 주장했다. 무엇보다 전혀 “미리 욕해야겠다”고 들리지는 않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방송을 앞두고 “미리 익혀야겠다”고 말하는 건 당연하다고 강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원너원

 | 

방송사고

 | 

하성운

 | 

논쟁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