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3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미투 촉발 와인스타인 영화사, 파산보호 신청

전세계적으로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운동을 촉발한 미국 영화제작자 하비 와인스타인의 영화제작사 ‘와인스타인 컴퍼니’가 19일(현지 시각) 파산보호를 신청했다.로이터 등에 따르면 이날 와인스타인 컴퍼니 측은 ‘랜턴 캐피털 파트너스’에 회사를 매각하기로 합의했다며, 델라웨어 파산법원의 승인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와인스타인 컴퍼니는 연방파산법 제11조(챕터 11)에 따른 파산보호를 신청했다. 챕터 11은 미국 연방파산법에 따른 파산보호신청으로 우리나라의 법정관리와 유사한 제도다. 법원은 기업의 존속 가치가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와인스타인

 | 

영화사

 | 

파산보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