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타인에 관심 없다 … 달팽이 호텔 이경규, 김새론에 진심 어린 조언 [종합]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달팽이 호텔 이경규가 김새론에게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넸다. 20일 방송된 tvN 달팽이호텔 에서는 이경규와 김새론, 장영남이 모정탑으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새론은 올해 소원을 묻는 질문에 성인이 되기 전 마지막 일 년이다. 좋은 일들만 가득하길 바란다 며 미소를 지었다. 장영남은 늦은 나이에 아이를 낳았다. 아이들이 잘 컸으면 좋겠다. 아이를 잘 키울 수 있는 환경도 됐으면 좋겠다 라며 말했다. 호텔로 돌아오는 길, 인터넷 댓글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이경규는 누가 날 싫어한다는 걸 한번도 생각해 본 적이 없다. 근데 인터넷이 시작되면서 나를 싫어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을 알게 됐다 며 충격적이었다. 이제는 좋은거만 보려고 한다. 나쁜 글 시작되면 안 본다. 자꾸보면 안된다 고 털어놨다. 이에 김새론은 댓글을 보면 마음에 상처가 된다 며 작품할 때 작품에 달린 댓글은 보는데, 작품 관련 외 댓글은 안보려고 한다 며 속마음을 전했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타인에

 | 

달팽이

 | 

이경규

 | 

김새론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