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6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파주시 택시 83대 증차…운정신도시 인구 급증

[파주=강근주 기자] 파주시가 택시를 83대 증차한다. 이는 파주시 역대 최대 규모다. 파주시민 교통편의를 도모하기 위한 조치다. 21일 파주시에 따르면 72대의 개인택시와 11대의 법인택시가 3월 중 면허를 교부할 예정이다. 이번 증차로 택시의 수송 분담율은 올해 2월 기준 대당 639명에서 570명으로, 출퇴근 시간대 고질적인 택시 부족 현상도 일부 해결될 것이라고 파주시는 분석했다. 파주시 관계자는 “이번 증차가 역대 최대 규모이나 인근 시에 비하면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며 “파주시는 2019년 실시될 국토교통부 제4차 총량제에서도 지속적인 증차를 이끌어내 시민 교통불편 해소를 넘어 시민이 만족하는 택시정책을 펼칠 계획이다”고 말했다. 파주시는 국토교통부 ‘택시 사업구역별 총량제 지침’ 개정에 따라 시민교통 불편을 해소하고자 작년 11월17일 경기도에서 가장 빠르게 신규면허 공고 및 일반택시 평가를 동시에 진행했다. 경기도택시총량심의위원회는 금회 증차물량 83대를 2년에 걸쳐 분할증차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파주시

 | 

83대

 | 

증차…운정신도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