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0 days ago

IBK기업은행 V리그 챔피언전에

IBK기업은행이 21일 화성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현대건설을 3대0(25―19 25―17 26―24)으로 물리치고, 2승1패로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메디가 30득점, 김희진이 16점을 터뜨리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디펜딩 챔피언 IBK기업은행은 2012~2013시즌부터 6년 연속 챔피언결정전에 오르는 저력을 과시했다. 올 시즌 현대건설 감독에 데뷔한 이도희 감독은 3위로 시즌을 마감했다. IBK기업은행은 한국도로공사와 23일부터 5전 3선승제 챔피언결정전을 치른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IBK기업은행

 | 

V리그

 | 

챔피언전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