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3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文대통령 “불행한 역사에 유감”…꽝 주석 “훌륭한 말씀”

베트남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한국과 베트남이 모범적인 협력관계를 발전시켜 가고 있는 가운데 우리 마음에 남아있는 양국 간의 불행한 역사에 대해 유감의 뜻을 표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현지시간) 베트남 주석궁에서 가진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과의 정상회담 모두발언을 통해 이렇게 말한 뒤 “양국이 미래지향적인 협력 증진을 위해 함께 힘을 모아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의 이같은 언급은 베트남 전쟁 당시 한국군 파병과 한국군의 민간인 학살 문제 등에 대해 공개적으로 유감의 뜻을 밝힌 것이어서 주목된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베트남 호찌민 시에서 열린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7’ 행사의 영상축전을 통해 “한국은 베트남에 ‘마음의 빚’을 지고 있다”고 언급한 바 있으나, 공개석상에서 직접 유감의 뜻을 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베트남 다낭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 계기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文대통령

 | 

“불행한

 | 

역사에

 | 

유감”…꽝

 | 

“훌륭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