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6 months ago

[장태민의 채권포커스] 美中 무역갈등에 아시아 주식 일제히 급락

미국의 중국에 대한 무역 압박과 중국의 반발로 주가지수가 급락했다. 코스피지수는 전일만 하더라도 2500선 탈환을 눈 앞에 뒀지만 이날은 50포인트 넘게 빠지면서 2450선 아래로 밀렸다. 하루만에 2400선이 더 가까워졌다.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산 수입품에 관세를 부과할 수 있는 행정명령에 서명하면서 무역갈등이 무역전쟁으로 비화할 수 있다는 우려가 고조돼 뉴욕 주가가 폭락한 직격탄을 맞은 것이다. 뉴욕주식시장 3대 지수가 2% 이상 급락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700포인트 넘게 떨어지며 2만3000선으로 주저 앉았다. 다우지수는 724.42p(2.93%)나 떨어진 2만3957.89에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앤푸어스(S P)500지수는 68.24p(2.52%) 낮아진 2643.69, 나스닥종합지수는 178.61p(2.43%) 하락한 7166.68을 나타냈다. 채권가격은 전일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장태민의

 | 

채권포커스

 | 

무역갈등에

 | 

아시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