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백경현 구리시장 ‘갈매신도시 교통난’ 해소차 서울시 방문

[구리=강근주 기자] 구리시 갈매신도시가 교통난에 시달리고 있다. 경기도-서울시 협조가 원활하지 않아서다. 고래 싸움에 새우등 터지는 형국이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리를 타계하기 위해 서울시를 방문했다. 이는 갈매신도시 주민을 섬기려는 의지의 표현으로 풀이된다. 백경현 시장은 19일 구리시 갈매신도시 교통난 해소 방안을 찾기 위해 서울시 도시교통본부 교통국을 찾았다. 갈매신도시는 현재 인구가 2만5000명을 넘어 대중교통 시설 확대가 절실한데도 경기도-서울시 협조가 지연돼 어려움을 겪고 있고, 이는 고스란히 시민의 몫으로 돌아오고 있다. 이날 백경현 구리시장은 여장권 서울시 교통기획관을 만난 자리에서 “갈매신도시 주민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75번 버스가 출퇴근 시간대에 배차가 많지 않아 시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백경현

 | 

구리시장

 | 

갈매신도시

 | 

교통난

 | 

해소차

 | 

서울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