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6 months ago

이국종 외상센터 구축 절실... 법과 제도는 뒤쳐져 있어

19일 충남 서산시 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국내 복합 중증 외상치료의 권위자인 아주대병원 권역외상센터장 이국종 교수 초청강좌가 열렸다.
이날 특강은 1, 2층을 가득 메우고 통로까지 앉는 등 1000여 명의 시민이 대공연장을 가뜩 채울 만큼 관심이 뜨거웠다.
이국종 교수는 2011년 소말리아 해적에 피랍된 삼호주얼리호를 구출하는 과정에서 총상을 입은 석해균 선장과 지난해 판문점으로 귀순하다 총상을 입고 사경을 헤매던 북한군 병사를 치료하는 등 중증 외상치료권위자로 유명하다.
이날 열린 초청 강의에서 이국종 교수는 세상은 만만하지 않습니다 라는 주제로 국내 중증 외상의료체계 구축의 필요성에 대해 열띤 강의를 했다.
강의에 앞서 이 교수는 서산은 경기도를 벗어나 헬기와 함께 응급출동을 가장 많이 한곳 중의 하나 라며 서산은 그만큼 거점지역으로 굉장히 중요하다 며 서산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이어진 강의에서 이 교수는 헬기출동으로 귀중한 생명을 살리는 데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국종

 | 

외상센터

 | 

제도는

 | 

뒤쳐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