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유시민이 설명한 ‘드루킹’과 ‘경공모’… “묘한 종교적 분위기”



유시민 작가가 ‘드루킹’과 ‘경공모(경제적 공진화 모임)’에 대해 자신이 직접 경험한 상황을 전하며 생각을 밝혔다. 그는 19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묘한 종교적 분위기”가 있다고 했다.

경공모는 최근 댓글 조작 사건에 연루돼 구속된 김모(필명 드루킹)씨가 이끄는 모임으로, 과거 유 작가가 한 행사에서 드루킹과 찍힌 사진이 언론에 보도됐다. 유 작가는 “보도가 나가면서 전화가 엄청 왔다”며 “사진은 여러 시민단체들이 참여하는 10·4 남북공동선언 기념행사 소풍 때 찍은 것이다. 내가 있고 내 옆에 녹색당 누가 있고 그 옆에 (드루킹이) 있었다고 다. 난 사실인지 아닌지 모른다. 언론에서도 (사진 속 인물이) 드루킹이라고 써놔서 나도 드루킹이라고 아는거지 드루킹이란 사람은 모른다”고 말했다.



이어 “경공모 사람들이 돈이 많다. 내가 어떻게 아느냐면 2014년에 강연을 한 번 갔다. 나보다 먼저 간 사람이 노회찬 의원이다. 노회찬 의원이랑 당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유시민이

 | 

설명한

 | 

드루킹

 | 

경공모

 | 

“묘한

 | 

종교적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