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정글 김병만, 영하 30도 뚫고 진남 도착 세상을 다 가진 기분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김병만이 남극점 스팟에서 감격스러운 소감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300회 특집 정글의 법칙 in 남극 에서는 지리상 지구의 가장 남쪽에 위치한 남극점에 도달하는 병만 족장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어렵사리 남극점 세레머니 스팟에 도착한 김병만은 세상을 다 가진 기분, 제가 세상의 중심에 와 있습니다 라며 정글의 법칙 시작 7년 만에 남극까지 왔다 고 외쳤다. 그는 6년 전 바누아투 활화산 보다 더 큰 느낌을 받았다. 세상 끝 가장 날카로운 봉우리에 서 있는 느낌이다 고 덧붙였다. 그러나 빙하가 이동하면서 매년 진남의 위치가 바뀐다. 이에 세레머니 스팟에서 약200m 이동한 곳이 올해의 진짜 진남 스팟이다. 김병만은 정확한 진남 위치를 찾아내 짜릿한 기분을 느꼈다. 그는 앞으로 정글의 법칙 을 하면서 이런 느낌을 받을 수 있는 곳이 또 있을까 고 말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병만

 | 

30도

 | 

세상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