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0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역대급 위기’ 서울, 서울다운 면모 되찾나?

역대급 위기를 맞이한 FC서울이 반전할 수 있을까. 서울은 21일 오후 2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구FC와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8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앞선 정규리그 7경기까지 서울과 대구는 부진을 면치 못했다. 두 팀 모두 1승3무3패(승점 6)에 머물렀다. 다 득점에서 앞선 서울이 10위, 대구가 11위다. 그러나 분위기는 판이하다. 서울은 지난 주말 울산 현대 원정(7라운드)에서 0-1로 무릎을 꿇었다. 포항 스틸러스와의 6라운드 홈경기에서 승리하며 모처럼 찾아온 상승세의 기회를 스스로 날렸다. 반면 대구는 강원FC와의 7라운드 홈경기에서 시즌 첫 승을 맛보며 기세를 올렸다. 외국인 공격진이 제대로 가동되지 않았고, 퇴장자가 발생하며 자책골까지 허용했음에도 집중력을 잃지 않고 2-1로 이겼다. 엎친데 덮친격으로 서울은 때 아닌 ‘불화설’에 휩싸였다. 베테랑 스트라이커 박주영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2차례 의미심장한 글을 남기면서다. “2년 간 발전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역대급

 | 

서울다운

 | 

되찾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