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교통안전공단 서울 상암검사소에 장애인 고용카페 커피지아 개점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일 장애인의 날에 맞춰 서울 상암검사소에 장애인 고용카페 2호점 커피지아 를 열고 영업에 들어갔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문을 연 2호점은 사회적 기업인 커피지아가 청년 발달장애인 1명 이상을 고용해 운영하는 것으로 공단은 카페장소와 판매대, 커피머신 등 기본시설과 집기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커피지아는 운영을 담당하게 된다. 공단은 앞서 지난해 4월에는 경북혁신도시 김천본사에서 1호점 에제르 를 개점했다. 이번에 2호점 운영업체로 선정된 커피지아는 발달장애인의 집중능력을 활용해 결점이 있는 생두를 골라내는 핸드픽을 작업에 활용한게 눈에 띈다. 커피지아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바리스타로 근무하는 곳으로 앞으로 장애인들이 사회에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 교육플랫폼이자 커피지아를 카페 이상이 공간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공단은 설명했다.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커피지아가 장애인들과 비장애인들이 자연스럽게 어울릴 수 있는 따뜻한 공간이 되기를 바란다 며 전국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교통안전공단

 | 

상암검사소에

 | 

장애인

 | 

고용카페

 | 

커피지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