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6 months ago

‘누가 5선발이래’ 류현진, 3승+1점대 평규자책점

류현진(31·LA 다저스)이 5선발 꼬리표를 비웃기라도 하듯 에이스 못지않은 눈부신 역투로 다저스 선발진의 희망이 됐다. 류현진은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2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했다. 최근 3경기 연속 호투하며 3연승을 거뒀다. 이 기간 19이닝을 책임지며 단 2점 만을 허용했다. 삼진은 무려 25개나 잡았다. 이날 선발 맞대결 상대는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강속구 투수인 스티븐 스트라스버그(30)였다. 스트라스버그와 숨 막히는 투수전에서 전혀 밀리지 않았다. 오히려 워싱턴 타자를 압도하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전날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가 워싱턴 타자들에게 혼쭐이 난 상황에서 류현진이 패배를 설욕하고 팀에 귀중한 승리를 안겼다. 다저스의 5선발로 시즌을 출발했지만 개막 한 달간 성적만 놓고 보면 어느 팀 에이스 못지 않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이날 경기까지 류현진은 3경기 22⅔이닝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5선발이래

 | 

류현진

 | 

1점대

 | 

평규자책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